1. 독서문화행사
  2. 올해의 한책
  3. 취지 및 배경
  • 현재페이지 인쇄
  • qr코드 보기

취지 및 배경

대구시립도서관 한 책 읽기 운동이란?

지역주민 모두가 한권의 책을 함께 읽고 토론함으로써 책과 책읽기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불러 일으키고 다양한 계층의 주민들이 함께 공감하고 화합하여 지역사회 통합에 기여하고자 하는 풀뿌리 독서운동입니다.

취지 및 배경

취지

'대구시립도서관 한 책 읽기’란 대구시립공공도서관에서 한 권의 책을 선정하여 토론과 다양한 문화행사를 펼치는 독서운동을 말한다.
이 운동의 목표는 한 지역 공공도서관에서 선정한 한 책을 온 주민이 함께 읽고 토론함으로써 공통의 문화적 체험을 갖게 하고,
지역민들의 도서와 토론의 문화를 북돋우고자 하는 것이다.
‘대구시립도서관 한 책 읽기’ 운동의 가장 큰 의의는 하나의 지역사회를 아우르는 독서운동이 될 수 있다는 것으로,시민들이 같은 책 한 권을 읽고 소통함으로써 지역 주민의 정서적 일체감을 형성하고, 지역통합을 통하여 책으로 하나 되는 행복도시를 만드는데 궁극적인 목적을 두고 있다.

배경

‘대구시립도서관 한 책 읽기’의 전신인 '한 도시 한 책 읽기’는 1998년 미국 시애틀에서 시작됐다.
당시 미국 시애틀 공공도서관의 Washington Center fot the Book이 ‘만약 온 시애틀이 같은 책을 읽는다면’이라는 프로젝트명으로
이 운동을 펼칠 때는 문자문명의 재정립을 도모하고 토론문화를 통한 성숙한 시민사회를 만들고자 시작되었다.
곧 이 운동은 2001년 시카고 등 미국 전역에 확산되었으며, 영국 브리스톨을 비롯하여 캐나다 등 영미권 나라를 중심으로 급속히 확산되고 있다. 이 운동이 우리나라에 도입된 것은 2003년으로, 서산시와 순천시의 시범사업이 진행되었고 이듬해부터 부산, 서울, 원주, 익산 등으로 점차 확산되었다. 대구는 2008년 ‘한 도시 한 책 읽기’사업을 시작하여 총 10권의 대구의 책을 선정하였으며, 2017년부터 ‘한 도서관 한 책 읽기’로 전환하였다가 2018년부터 “대구시립도서관 한 책 읽기‘로 독서운동을 전개하고 있다.